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면에 곤드레밥집에 갔습니다.

산채향기 별내점입니다.

남양주시 불암로 317 1~2층(별내동 2004-5)에 있습니다.

산채향기는 체인점인가봐요.

검색하면 여러지점이 나오는데요, 저희는 남양주 별내면 산채향기 곤드레밥집으로 가보았습니다.

건물이 세련되고, 깨끗해보이더라고요.

 

산채향기 별내점 곤드레밥집 주차장도 상가 바로앞에 넓게 마련되어 있었습니다.

주차는 엄청 편했어요.

 

점심시간에 갔는데, 차들이 꽤 있더라고요.

 

산채향기 곤드레밥집 별내점 겉모습입니다.

깔끔하면서 세련된 건물외관입니다. 입구에 화분들이 쭈욱 놓으니, 더 상큼해보이네요.

 

산채향기 곤드레밥 식당 별내점 메뉴들이 입구에 화분들과 같이 있어요.

대표적인 곤드레밥, 곤드레밥 정식, 청국장, 메밀전병, 녹두전, 곤드레밥 어린이용도 따로 있고요.





참숯 석쇠 불고기, 산더덕 석쇠구이, 곤드레밥 간장게장 정식도 있네요.

다 먹음직스러워보입니다. ㅎㅎㅎㅎㅎㅎ

 

산채향기 별내점 입구에 놓여진 화분들이 귀엽습니다.

 

화분, 식물들을 보면 기분좋아져요.

산채향기 별내점 메뉴판입니다.

일단 배고프니까 다 먹고싶었어요.

곤드레밥은 곤드레 나물을 푹 삶아 들기름과 소금을 넣고 손으로 조물조물 무쳐서

솥에 깔고 밥을 한대요.

밥이 다 되면, 잘 섞어 차려내는데 여기에 간장을 넣고 비벼먹는 거죠. 향긋한 곤드레 냄새가 스민 밥은 담백하면서도 부드러운 맛인데

여기에 곁들여지는 김치가 얼큰하면서도 맛깔스러워 조화를 이룬다고 소개하고 있어요.

곤드레밥은 김에 싸서 먹어도 맛있죠. ㅎㅎㅎ

 

메밀전병은 강원도에서는 총떡이라고 불리는 향토음식이래요.

혈관을 튼튼하게 만들고 소화를 도와주는 재료들의 아삭함과 담백함이 어우러져 장을 튼튼하게 하여 열을 가라 않게 해주며

노폐물을 배출시키는 효능이 있다고 하네요.

 

100% 국내산 파주산 장단콩으로 만들어진 청국장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발표를 통해 유산균이 많은 우리 고유의 음식이며, 무공해 청정식품으로 맛과 향이 살아있다고 소개하고 있어요.

참숯석쇠불고기는 한우라고 하니, 믿음이 가네요.

 

어린이용이나 후식용으로 소량 담겨져 나오는 곤드레밥도 5천원에 판매하고 있네요.

산채향기 별내점에서는 간장게장 정식도 있는데, 저는 양념게장을 좋아하므로, 패스. ㅋㅋㅋㅋ





산더덕 석쇠한판도 판매하고요, 옥수수 누룽지 동동주, 감자술 외에 기본적인 주류와 음료를 판매합니다.

모든 메뉴는 포장가능하다고 하고요.

 

자연음식 전문점 산채향기 소개글들이 나와있네요.

 

곤드레나물의 효능도 나와있어서 보았어요.

곤드레는 5월 6월 고랭지에서 대여섯잎이 나올 때 채취하며 자연산과 인공재배가 있는데

자연산은 꺼끌꺼끌한 것이 없이 매끈하다고 써있어요. 이번에 처음 알았어요.

뭐든 자연산이 좋은가보네요. ㅎㅎ





곤드레 나물에는 단백질, 칼슘, 비타민A 등의 영양이 풍부하고

소화가 잘되며 부담이 업서서 소화기능이 떨어지는 노인식으로도 좋다고 하네요.

섬유소를 많이 가지고 있어 혈중 콜레스테로를 낮추고 변비예방 및 다이어트에 좋은 식품이라고 합니다.

곤드레가 이렇게 좋은 식품일줄이야...하하하.

 

산채향기 별내점 곳곳을 찍어보았습니다.

식당내부가 깔끔하고 세련된 인테리어이면서, 아기자기한 소품들을 예쁘게 잘 두었더라고요.

 

아기자기한 소품들, 역광에 안보이는. ㅎㅎㅎ.

 

산채향기 별내점 곤드레밥집 내부가 깨끗하죠.

사람들 앉아있는 곳 피해서 내부를 살짝 찍어보았는데요.

식사 중에 보니 여기저기 빈 테이블이 거의 차더라고요.

 

저희는 불고기곤드레밥정식을 주문했어요.

먹음직스러운 반찬들이 나왔습니다.

반찬 종류가 많아요. 김, 오징어젓갈, 마늘쫑새우볶음. 묵, 오이무침, 깻잎장아찌, 두부, 배추김치, 나물무침, 멸치볶음, 상추,

연근조림이 나왔습니다.

 

푸짐한 반찬들입니다.

 

산채향기 별내점 불고기정식 반찬들입니다.

반찬들이 전부 너무 자극적이지않고 담백한 편이었어요.

향토음식점이라 그런가, 달짠달짠 하지않고요. 기본적인 담백한 맛이라 부담없이 먹기 좋았고요.

 

불고기전골이 나왔습니다.

버섯 파, 숙주나물, 당근, 양파, 소고기 등 재료들이 푸짐하게 올라가서 산을 이루었어요.

먹음직먹음직스러운 불고기.





반찬들과 불고기는 사진찍고선, 정작 곤드레밥은 찍는걸 까먹었네요.

같이 간 지인은 곤드레가 잔뜩 들어있어서 좋았다고 했어요.

어떤 곤드레밥집 가면, 곤드레는 듬성듬성있곤했는데.

여기는 곤드레가 푸짐하게 들어가서 맛있다고 하더라고요.

 

재료들이 한움큼 모여 산을 이룬 보기좋은 불고기 전골의 비주얼입니다.

 

산채향기 곤드레밥집 별내점에서 불고기정식과 그냥 곤드레밥정식을 섞어 시켰어요.

곤드레밥 정식을 시키면 된장찌개가 나옵니다.

된장찌개가 시골 할머니댁에서 먹던, 진하고 구수한 된장찌개 맛이에요.

 

산채향기 곤드레밥 식당 별내점

불고기전골 2인분인데요, 고기 양과 채소의 양이 푸짐해서요~

엄청 배불렀어요.

 

이 식당2층에는 카페가 있나봐요.

산채향기에서 밥먹으면 2층 카페에서 커피를 50% 할인해서 먹을 수 있나봐요.

 

 

곤드레밥을 배부르게 먹고나서 향한 곳은 남양주 산들소리 수목원입니다.

산들소리 수목원은 경기 남양주시 별내동 산124-9 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동반 불가라고 하고요. 개장시간은 오전 9시30분부터 6시까지입니다.

입장은 5시까지 가능하다고 써있어요.

입장권은 성인 1인에 8,000원입니다.

평일엔 음료권까지 포함된거지만, 주말에는 입장권기능만 합니다.

네이버에서 산들소리수목원 입장권으로 검색하면

1인당 5,600원에 구매 가능합니다. 그거 구매하여서 매표소 직원에게 보여주면 입장권을 주세요.

네이버에서 구매한 입장권은 음료불포함이고요.

어린이도 성인과 같이 5,600원이에요.





염소먹이도 입구에서 2천원에 판매하고요.

산들소리 수목원은 주차장이 여러곳 있어서 주차는 편리합니다.

화려한 대규모의 수목원은 아니고요.

가볍게 산책, 나들이 하기 좋은 정도에요.

저희는 가서 너무 잘 쉬다 왔네요.

 

남양주 산들소리 수목원입니다. 햇볕이 쨍하고 더운 날씨였지만, 수목원 나무그늘밑은 시원하고 풀냄새까지 어우러져

상쾌했어요.

나들이 온 가족단위도 많았고요.

산들소리 수목원 곳곳에 해먹이 설치되어 있어서 해먹에 누워서 쉬는 분들도 여럿 계시더라고요.

 

아기자기한 남양주 산들소리 수목원입니다.

드라이브나 나들이 가볍게 할 때 좋은 코스같아요.

남양주 산들소리수목원 나무 밑에 자리펴서 쉬는 가족들 많았어요.

아이들도 많았고요.

사람들 없는 곳 위주로 몇 컷 찍어보았습니다.

 

남양주 산들소리 수목원 안에서 오카리나 연주 공연도 있었고요.

식당과 카페가 잘 마련되어 있어서 음료를 테이크아웃해서 나무밑에서 먹으면서

쉬기 좋았습니다.

 

남양주 산들소리 수목원에 세워져있던 넌센스퀴즈 팻말들이에요.

사기꾼이 가장 잘 팔아먹는 땅은?

얼렁뚱땅 이래요. ㅎㅎㅎㅎㅎㅎㅎㅎ.

 

작은 연못같은 곳에 나무 뗏목도 있어요. 끈을 잡아당기면 뗏목이 이동합니다.

꼬마들이 좋아하더라고요.

 

시원한 숲길, 상쾌한 산들소리 수목원입니다.





여러가지 테마들이 있는데요. 8개 코스에는 스템프가 있어요.

이 스템프를 다 찍으면 작은 사은품을 준다고 하더라고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남양주시 별내동 2004-5 1~2층 | 산채향기 별내점
도움말 Daum 지도



2018년 2월 정선시장에 갔습니다. 정확한 명칭은 정선아리랑시장이죠.

강원도 정선5일장으로 유명한 강원도정선아리랑시장은 강원 정선군 정선읍 봉양7길 39에 있습니다.

정선5일장은 우리나라에서 유명하여 관광객들이 많이 오는 곳 중 하나지요.

1966년부터 지금까지 이어져오고 있는 재래시장입니다.

정선 5일장의 날짜는 2,7,12,17,22,27일 입니다.

정선은 강원도에 있는 지역이고 자연경관이 아름다워 유명한 곳입니다. 그래서 청량리에서 정선5일장 관광열차도 다닌다고 합니다.

정선5일장에 가면 강원도에서 유명한 음식과 농산물 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메밀전병, 배추전, 콧등치기국수, 곤드레밥, 더덕구이, 옥수수 등 맛있는 음식들이 넘치는 정선5일장입니다.

 

주말 최강한파 특보가 또 내려졌지만 정선시장 구경을 가보았습니다.

5일장 날짜는 아니어서 5일장은 아니고 평상시의 재래시장 모습을 보고 왔습니다.

정선5일장이 열리는 날에는 관광버스와 승용차가 엄청 많더라고요. 사람들도 북적북적 길다니기 힘들정도로 많았던 것을

경험해보기도 했었지요.

추워서 그런지 사람들이 많이 붐비지않아 구경하기 좋았습니다.

 

 

정선5일장 안으로 들어가자마자 보이는 광장(?)입니다. 검은 양복에 검은 선글라스 낀 분이

노래를 열심히 부르고 계셨습니다. 길가에 노란색 가게들이 줄지어 있습니다. 귀여운 가게들마다 맛있는 음식들을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강원도가 산지가 많은 지역이라 산나물들이 많이 나지요.

정선5일장에 있는 산나물,약초 판매 상점입니다.

 

맞은편 상가의 모습입니다.

 

정선5일장의 다른 골목입니다. 날씨가 너무추워서 사람들이 붐비지는 않았어요.

많은 상품들이 판매되고 있습니다.

 

정선장터 입구 멋있는 문입니다.

 

정선아리랑시장 골목입니다. 정겨운 모습이에요. 많은 상품들이 있어서 이것저것 구경하느라 시간이 금방지나갔어요.

 

정선아리랑 시장에서 이벤트도 한다고 걸려있네요.

 

정선하면 곤드레가 유명하지요. 취나물과 고사리도 판매하고 있어요.

 

정선에서 더덕도 유명하다고 들었습니다.

백날 뎅게봐도 여가 최고래요~강원도 사투리가 적힌 가격표가 재미있네요.

 

정선아리랑시장에서는 여러가지 농산물들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티각을 파는 가게인데요. 티각태각 이름이 재미있습니다.

 

강원도 정선시장에서는 메밀전병과 녹두전, 콧등치기국수, 곤드레밥이 유명합니다.

여러번 먹어보았는데 항상 맛있어요. 메밀전병과 배추전은 먹어도먹어도 맛있네요.

정선 시장 안에 식당이 많이 있어요. 몇년동안 강원도에 갈 일이 있을 때마다 정선 시장에 꼭 들러 구경도 하고,

맛있는 음식도 잘 사먹곤했는데요.





 

저희는 여기가 입에 잘 맞아서 이 가게에서 제일 많이 사먹은듯합니다.

녹두전, 수수부꾸미, 모듬전도 판매한다고 써있어요.

예림식당이라고 써있는데요. 택배도 가능하다고 써있어요.

부침개를 좋아하신다면 배추전과 메밀전병 꼭 맛보시길 추천합니다.

추운날씨지만 식당 앞 밖에서 전을 부치고 계신 할머니 모습입니다.

예림식당은 강원도 정선군 정선읍 5일장길 37-2 정선아리랑시장 내 1층에 있습니다.

저희는 식당안에서 먹지않고 포장을 하기로 하여 기다리는 동안 식당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예림식당 앞 밖에 전을 굽는 장소가 있는데요. 진열된 배추전이에요.

 

기름에 전을 굽는동안 맛있는 냄새가 솔솔 납니다. 부침개 좋아요 좋아요.

유명한 메밀전병이고요.

 

정선 5일장 예림식당에서 판매하는 녹두전입니다. 녹두전 잘못 사면 퍽퍽한데요. 이 곳은 부드럽게 맛있습니다.

 

저희가 전을 주문을 하여 바쁘게 전을 만들고 계십니다.

 

식당입구에 메뉴판도 있네요. 소머리국밥, 곤드레나물밥, 보리밥, 찌개백반, 두부전골, 만두국, 올챙이국수, 콧등치기, 열무국수, 손칼국수

이렇게 판매하고 있는 예림식당입니다.

올챙이 국수, 콧등치기는 이름이 재미있네요.

올챙이 국수는 예전에 먹어본 적이 있는데요.

모양이 마치 올챙이 모양의 면으로 만든 국수입니다.

짧고 오동통한 모양의 면발로 만들어져서 젓가락보다는 숟가락으로 떠먹는 것이 편한 국수입니다.

올챙이 국수의 면은 강원도에서 많이 난다는 옥수수로 만들어 졌지요. 이것도 담백하고 구수하면서 맛있었던 기억이 납니다.

콧등치기는 메밀로 면을 만든 국수인데요. 모양은 일반 국수와 비슷한데요.

메밀로 만든 면을 후루룩 당겨먹으면 뻣뻣한 면이 콧등을 한번 치고 입에 들어간다고 하여 콧등치기라고 합니다.

감자옹심이, 호박도 들어간 국물에 김과 양념장을 넣어 먹는 국수입니다.

강원도에 오면 꼭 한번 맛보면 좋을 음식이죠.

저희는 특히나 전을 좋아하고 맛있게 잘 먹어서 볼일이 있어 강원도에 갈 때마다 정선 시장 전집을 꼭 들릅니다.

저희는 녹두전, 메밀전병, 배추전을 사서 포장해왔습니다.

집에와서 포장해온 전을 먹어보니 너무너무 맛있어요.

배추전은 담백하면서도 구수하면서도 고수하고 부드러운 맛이라고 할까요. 하하하.

녹두전도 동네에서 사먹는 것보다 맛있어요. 녹두전 잘못 사먹으면 퍽퍽하고 맹맛인 경우가 있었는데요.

정선 시장 예림식당 녹두전은 고소구수한 맛이 났습니다.

메밀전병도 구수하면서도 안에 든 김치속이 매콤하고, 그러면서도 담백한 맛입니다.

자극적이지 않으면서도 자꾸 손이가는 맛입니다.

식당에서 바로 먹으면 제일 맛있겠지만, 포장해오는 경우엔

배추전은 포장한 뒤 후라이팬에 구우면 너덜너덜해지고 맛이 덜해요.

전자렌지에 살짝 데워서 먹는게 더 맛있습니다. 조금 더 사올껄하고 후회도 되었어요.

너무 순식간에 다 먹어버렸거든요.

하지만 이 식당은 택배가 된다고 하니 나중에 배추전과 녹두전이 생각나면 택배문의해볼예정입니다.

 

 

정선시장 안 예림식당 앞 테이블 모습입니다. 날씨가 좋을 때엔 식당 밖에 있는 이 테이블에 앉아서 먹으면

더 맛있을 느낌이죠.

 

정선시장 예림식당 전체적인 모습입니다.

날씨가 너무 추워서 사람이 길에 별로 없었는데요. 식당안에 가니 식당에 사람들이 많이 있어서 깜짝놀랐어요.

 

정선5일장 구경 추천합니다. 우리나라 농산물, 맛있는 토속음식,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한번에 경험할 수 있는 곳이에요.

사람이 너무 많은 것을 염려하신다면 5일장 날짜가 아닌 날에 정선 시장 구경가시는 것도 추천합니다.

정선은 정말 자연경관이 너무 아름다운 곳이에요.

그리고 토속음식들이 맛있고요. 시장 안에서 하는 군것질도 꿀맛입니다.

예림식당 추천하고요. 다른 식당도 많이 있으니 구경하고 맛보시면 좋을거에요.

 

정선 아리랑시장 구경 중 옛 물건들이 진열되어 찍어보았습니다.

사극에서 많이 보던 물건들이에요. 짚신, 조롱박, 키, 지게 등

옛스러운 우리나라 전통 생활용품이 귀엽기도 합니다.

갈때마다 즐거운 정선 시장입니다.

 

집에 오는 길에 평창휴게소에 들렀는데요.

평창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과 반다비가 있어 찍어보았습니다.

올림픽을 앞두고 마스코트 앞에서 기념사진 많이 찍으시더라고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정선군 정선읍 봉양리 344-16 정선아리랑시장 내 1층 | 예림식당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