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연 뉴셰프 내돈내고 내가 산 거 리뷰해봅니다.
이게 조리되는 음식의 양에 비해 가격이 좀 되다보니까 좀 고민하고 산 제품인데... 요즘 코로나 잖아요. 그래서 원래는 집에 냄새나는 걸 싫어해서 고기집에 가서 구워먹곤 했는데 이제는 집에서 구워먹는 방법 밖에 없다는 절실함에 이거 질렀어요. 첨에 아주 우려스러웠습니다.

처음 고등어를 구웠는데 다 들러붙어서 아주 지옥이었습니다.

두번째는 삼겹살을 구웠는데 과자가 되었습니다. 난생 처음 삼겹살 과자와 기름 한 그릇을 경험했습니다.

물론 이제는 잘 굽습니다. 이거 괜찮아요. 그런데 단점도 있구요.

마트 삼겹살을 그냥 사가지고 와서는 안됩니다. 마트에서 파는 두께는 너무 얇아요. 이 제품은 적외선을 쏴주는 형태이기 때문에 후라이펜하고는 익는 과정이 좀 다릅니다. 어쨌는 고기집에 가서 1.2cm-1.5cm 정도로 썰어서 달라고 해야 좋습니다. 얇으면 수육됩니다. 더 많이 하면 과자 됩니다.









삼겹살 맛있습니다. 한국인의 소울푸트라고 하는데. 뼈 있는 쪽이 맛있습니다. 그냥 살코기 비계인 것 같아도 뼈 있는 쪽이 그냥 살코기도 더 맛있습니다. 뼈  최대한 많이 포함하게 된 부위로 삽니다.

동네 고깃집에 가니까 파채도 주네요. 뭐 소스랑 허브솔트도 줬습니다. 참 소스는 고깃집에서 주는 찍어 먹는 소스 비슷한 건데 괜찮아서. 폰즈소스를 따로 또 샀습니다.

차연 뉴셰프 레이셰프에 전기그릴 오븐 굽기위한 준비를 했지요.

삼겹살을 굽기 위해서는 저 세로로 넣는 그릴 같은 거에 넣어야 합니다. 첨에는 걸어서 해보기도 했는데(왜 걸어서 했냐면 저 그릴에 고기가 붙어서 씻는게 짜증나서. 이제는 그냥 합니다. 기계를 사면 첨에는 잘 붙는데 쓰다보면 잘 안 붙더라구요. 기름이 코팅되어서 그런가.) 그냥 사이에 넣어서 원래 하라는데로 하고 있습니다.

최대한 많이 넣으려면 어릴 때 하던 테트리스를 해야 합니다.

소금도 뿌려주구요. 익으면 약간 수축되니까 고기가 작아져요.

 





위에 고리를 잘 걸어줍니다. 나중에 꺼낼 때 저기 손 조심해야지 잘못하면 화상입어요. 그래서 장갑을 끼고 빼는 걸 추천합니다.

소금 뿌렸습니다. 불쌍한 돼지 뱃살이 인간을 위한 희생을 준비하고 있네요.

 

차연 뉴셰프 레이셰프 작동시킨 모습입니다. 냄새나는 걸 싫어해서 베란다 세탁기 위에 올려뒀습니다. 창문 활짝 열고 굽는데. 다른 집에 민폐가 되지 않을런지. 그래도 우리도 먹고 살아야 하니까. 문 잘 안여는 뒷쪽 베란다니까. 죄송합니다. 중요한 점은 처음에 굽는 거는 시간이 더 걸립니다. 두번째 넣는 거는 시간이 적게 걸립니다. 그점 감안 해야 합니다. 처음에 7분 정도 해두고 굽습니다. 밖에서 보면 고기 상태가 보여요. 지글지글. 고기가 익어갑니다. 차연 뉴셰프가 잘 작동합니다. 인터넷에 검색하다가 발견했는데 레이셰프라고도 불리더라고요. 제품과 사용설명서에는 레이셰프라고 써져있습니다. 뭐 어떻습니까. 작동이 잘되니. 이름이야 뭐 아무렴어떻습니까.

차연 뉴셰프 올스텐 전기그릴 오븐이라고 해야겠지요. 에어프라이어와는 작동원리가 다른 듯하니까요.

타이머부분입니다. 매우 간다하지요. 시간만 다이얼로 맞추면되니까요.

두번째 할 때는 5분으로 충분합니다. 그리고 좀 기름이 더 많이 빠지고 갈색 빛이 도는 게 좋으면 2분 정도 더 해도 됩니다.

챠연뉴셰프 레이셰프 올 스텐 전기 그릴 오븐 시간다이얼 옆에는 참고할 수 있는 몇 개의 조리시간이 표시되어있습니다. 어렵지않쥬.

이거 빛이 아주 강하기 때문에 직접 램프를 보지 않는 걸 추천합니다. 눈에 안 좋을 것 같고 잔상 남아요.

좋은 점은 연기가 별로 안난다는 점. 열풍이 아니라는 점. 유해물질 걱정이 없어서 좋습니다. 에어프라이어가 할 수 있는 음식의 종류가 많아서 편하지만 그냥 이 차연 뉴셰프 레이셰프로 만족하려고 합니다.

 





잘 사용중인 차연뉴셰프 레이셰프 RAY Chef 입니다. 올스테인레스이고요. 몸통 안에 강화유리 몸통이 하나 더 있습니다. 그걸 빼서 요리를 꺼내고, 그 몸통을 잘 씻어서 사용하면됩니다. 

이게 프라이팬에 구운 것과는 좀 달라요. 겉이 저정도 색이어도 적외선이 침투하니까 속은 예전에 다 익은 겁니다. 시간을 줄이면 수육같이 구울 수도 있어요. 밖은 이게 익었나 싶지만 잘라보면 골고루 다 익었습니다. 저는 수육같은 고기도 좋아하지만 겉바속촉을 좋아하는 분이 계셔서 더 구운 게 저 정도입니다.





하여튼 맛있습니다. 말이 필요없어요. 밖에서 숯불에 구워먹던 거 비슷합니다. 물론 연기 냄새가 없어서 좀 못하지만요.

사진을 다시보니 또 먹고 싶네요...

 

이건 더 팍 구운 거예요. 뭔가 더 맛있어보이죠.

 

차연 뉴셰프 올스테인레스 전기그릴 오븐 에어프라이어 레이셰프로 간단하게 만든 삼겹살 구이입니다.

기름튀면서 굽지않아도 되고, 그릴에 넣어서 시간만 맞춰놓으면 알아서 구워집니다.

생선도 이렇게 구울 수 있어서 잘 사용중입니다.

 

역시 데코가 있으니까 있어보입니다.







 

차연 뉴세프 레이셰프 올 스테인레스 전기 그릴 오븐.건강 생각해서 샀습니다. 좋은 점은 유해물질 나올만한 부분이 없다는 거. 그리고 기름 안튀어서 주방이 깨끗. 베란다에서 구울 수도 있고. 청소도 상대적으로 간편. 생각보다 짧은 시간에 완성. 한번에 많은 고기를 넣을 수는 없지만 먹는 중 다음 고기가 완성됩니다. 그리고 어느정도 하다보면 시간이 얼마 필요한지 감이 옵니다. 처음은 시간이 더 걸리고 두번째는 짧습니다. 그래서 시간만 맞춰놓고 먹고 있으면 다음고기 완성. 별로 신경 쓸게 없으니 편합니다. 기름 안튀는 거 정말 좋음.

20만원대인데 비싸지만 추천합니다. 당연히 내돈내산. 

  1. 운동과 영양 2020.12.20 21:17 신고

    리뷰글 너무 잘봤어요.사진도 깔끔하게 찍으시고 머리속에 쏙쏙 들어오네요^^
    자주 놀러올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