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릉불고기 양주백석점에 가보았습니다.

가성비 좋은 식사로 만족해서, 이번엔 다른 지점에 가보고싶었습니다.

경기 양주시 백석읍 중앙로 198 백봉상가 1층 (백석읍 오산리 17)에 있습니다.

길가 1층에 있어서 눈에 잘 보입니다.





숯불고기 전문점 광릉불고기 백석점은 TV프로그램에도 나와서 이미 많이 유명한 식당이죠.

광릉불고기 백석점 주차는 식당앞 주차공간이 있어서 주차에 불편은 없었어요.

영업시간은 오전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에요.

 

 

 

광릉불고기 양주 백석점 내부입니다.

식당 내부가 엄청 깨끗하고 세련된 인테리어였어요. 깔끔깔끔.

사람들이 식사하고 계신 곳은 안찍고요. 빈자리쪽 찍어봤어요.

넓직넓직한 창가 옆에도 자리가 있고요.

식당치고는 좀 세련된 느낌. 약간 카페같은 느낌도 났고요. 만족만족.

 

광릉불고기 양주 백석점 실내 다른 쪽도 찍어보았습니다.

추가반찬 셀프로 담아갈 수 있는 코너가 있어서 더 마음에 들었어요.


광릉불고기 백석점은 반찬까지 다 맛있게 먹어서

셀프코너에서 더 갖다먹으려고 했는데, 배불러서 못먹은게 아쉬웠어요.

 

광릉불고기 양주백석점 메뉴판입니다.

돼지숯불고기정식 1이 1만원, 고추장숯불고기정식은 1인 1만1천원이었어요.

소숯불고기 정식은 1인에 1만3천원.

생소불고기 1인 1만 3천원입니다.

이 메뉴들은 정식이라서 공기밥과 된장찌개가 나옵니다.





김치말이 국수와 골뱅이 소면, 오뎅탕도 있네요.

김치말이 국수도 시원하게 먹고싶었는데, 이또한 배불러서 포기했어요.

돼지숯불고기정식먹고나니 배가부르더라고요.

 

나의 마음을 풍요롭게 해준, 반찬 셀프코너.

 

저희는 돼지숯불고기정식 2인주문했습니다.

반찬들이 많이 나왔어요. 상추, 고추와 마늘, 양파절임, 도라지무침, 나물무침, 물김치, 파채, 계란찜, 열무김치,

된장찌개, 버섯볶음, 멸치볶음, 오이무침, 양배추와 된장이 나왔어요.

나물무침 짱짱 상큼하고요. 양파절임은 새콤달콤 맛있었어요.

반찬 셀프코너에서 더 갖다먹으려고 했는데. 배부른나머지 포기.

 

광릉불고기의 대표메뉴 먹음직스러운 숯불돼지고기한접시. 따끈따끈하게 나왔고요.

 

고기가 먹음직스럽죠? ㅎㅎㅎㅎㅎ

 

오이무침까지 모든 반찬이 어쩜, 입에 짝짝 붙는 맛. (개인차주의)

 

보글보글 된장찌개입니다.

 

된장찌개도 꿀맛.

 

상추가 너무 싱싱해보이고, 한움큼 많이 주셔서 또찍어보았어요. ㅎㅎㅎㅎ.

 

제가 좋아하는 데친 양배추가 나와서 박수치면서 먹었어요.

1인 1만원에 이렇게 반찬 잘나올줄이야.

양배추는 속이 안좋을 때 먹으면 좋다고 하죠.

양배추는 주로 생채로도 많이 먹지만, 각종 요리에도 많이 쓰이죠.





양배추의 효능은 아래와 같습니다.

-양배추는 수분함량이 많고,

 단백질, 당질, 무기질, 비타민a, b1, b2, c 등이 많이 있으며 필수 아미노산의 일종인 리신이 풍부합니다.

- 양배추에는 항궤양성의 비타민 u를 함유하고 있으므로 생즙을 먹으면 위궤양에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양배추즙액은 월경곤란증이나 혈액의 병에 효과가 있고요.

-양배추에는 섬유질이 풍부하여 변비치료 및 예방에도 탁월한 효과를 가진다고 합니다.

-양배추는 우리 몸 속 세균이나 바이러스를 죽이는 효과가 있고요.

-소화관내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여 위궤양에 먹으면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양배추를 생으로 즙을 내어 먹으면 빈혈, 위궤양, 위장장애, 당뇨병에 효과가 있으며

우리 몸 속 피를 맑게 해 주고 몸의 저항력을 높인다고 합니다.

양배추의 가격은 저렴하면서도 좋은 효능을 많이 갖고있죠.

많은 식품들이 저마다의 좋은 효능들을 갖고 있으니, 골고루 잘 먹는 것이 건강을 지키는 길이네요.

특히나 우리나라 전통 음식은 약식동원이라 하여 약과 음식은 근원이 같다는 사상을 바탕으로 하지요.

향토적인 먹을거리나 토종의 동식물이 건강과 환경에 좋은 음식들이라고 생각합니다.


 

 

광릉불고기 양주백석점은 계산하고 나오는데, 출입구쪽에 반찬판매코너도 있어요.

 

돼지숯불고기 전문점인 광릉불고기 양주백석점에서 제돈 주고 배부르게 잘먹고 온 후기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양주시 백석읍 오산리 17 백봉상가 1층 | 광릉불고기 백석점
도움말 Daum 지도



반찬으로 먹기 좋은 연근전과 맛살하트전을 만들었습니다.

손님접대할 때 만들어 내놓아도 좋을 반찬이죠.

연근전은 담백하고요. 어른이나 아이나 노인분들 모두에게 먹기 편한 반찬입니다.

맛살 하트전은 모양이 깜찍해서

손님들에게 어필할 수 있는 반찬이라고 생각해요.

그리고 만들기도 매우 쉽답니다.

연근전과 맛살하트전 만드는 법

초간단 레시피입니다.

1. 연근전 만들기

1) 연근은 껍질을 벗긴 후 얇게 썰어 식초물에 잠시 담궈둡니다.

(주의사항 :  연근은 갈변이 잘되므로 써는 즉시 식초물에 투하한다. 연근을 썰 때에는 얇게 써는 것이 좋습니다.)

2) 식초물에서 건져낸 연근은 끓는 물에 3분정도 데칩니다.

(썬 연근을 바로 구웠을 때 딱딱한 식감이라 먹기 불편했어요.)

3) 데쳐낸 연근은 물기를 탁탁 빼내고요. 부침가루와 물을 섞은 반죽에 연근을 넣습니다.

(주의사항 : 부침가루물 반죽은 숟가락으로 떳을 때 또르르 흘러내리는 정도가 좋습니다. 너무 되지않게요.

그리고 부침가루 반죽에 파슬리 가루를 송송 뿌려놓으면 구웠을때 먹음직스럽습니다.)

4) 달군 후라이팬에 기름을 두른 후 약한불에서 살살 구워냅니다. 완성.

먹어보니 너무 고소하고 담백하고 입에 짝짝붙네요. 초간장만들어서 찍어먹으니 꿀맛입니다.





연근의 효능:

우리나라는 약식동원이라는 식문화를 가지고 있지요.

음식을 잘 먹으면 약이 된다는 뜻입니다.

연근이 어떻게 우리몸에 좋은지 알아보겠습니다.

연근은 쇠해진 기력을 회복해주고 지혈작용과 피로회복, 혈액생성 등의 다양한 효능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조선시대 율곡선생이 어머니인 사임당을 여의고 오랜시간동안 슬픔에 빠져 기운을 잃었을 때

연근죽을 먹고 건강을 찾았다는 일화가 있다고 합니다.

연근은  출혈을 멈추게 하는 지혈작용에 좋습니다.

그리고 연근은 토하거나 설사 뒤 갈증을 해소해주며, 쇠해진 기력을 회복하는데도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연근에 있는 가는 실 같은 끈적한 성분이 '뮤신'인데요, 이 뮤신이 단백질의 소화를 촉진해 체내에서 잘 활용되도록 하는 효능을 한다고 합니다.

연근에는 비타민 C와 철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혈액생성과 면역력 향상, 항산화 기능을 합니다.

그리고 연근은 비타민 B군을 함유하고 있어 피로 회복과 염증 완화의 효능도 있다고 해요.

연근은 칼륨이 풍부하여 연근의 칼륨이 몸 속 나트륨성분을 조절하므로

고혈압 환자에 좋고, 고혈압 예방 효능도 있습니다.





연근을 고르는 법:

연근은 길고 굵은 것, 상처없는 것을 고르는 것이 좋습니다.

껍질을 벗겨 식초물이나 소금물에 담그면 갈변을 막고 연근의 떫은 맛도 제거할 수 있습니다.

연근은 철과 닿으면 더 쉽게 갈변하므로

되도록이면 쇠칼이나 쇠로 된 냄비는 피하는 것이 좋고,

식초에 담궈두거나 데칠 때 식초를 넣어 조리하게 되면 갈변을 막고, 연근의 영양소의 손실을 막을 수 있다고 해요.


2. 맛살 하트전 만들기

1) 맛살을 긴 세로모양으로 2등분 합니다.

2) 길쭉하게 2등분된 맛살을 하트모양으로 만든 후 꼬치를 꽂습니다.

3) 달걀을 풀어서 파와 당근 등을 송송 썰어 넣습니다. 계란에 소금과 다시다를 조금 넣습니다. (다시다는 선택사항입니다.)

4) 후라이팬에 기름을 두른 후 달군 뒤 하트모양 맛살을 놓습니다.

5) 하트모양 맛살안에 계란을 숟가락으로 떠서 조심스럽게 채웁니다. 맛살 높이의 1/2 정도로 담아서 익힙니다.

6) 하트맛살 속 계란이 조금 익어갈 무렵 계란을 더 넣어 익힙니다.

(처음부터 계란을 맛살높이까지 꽉꽉 넣으면 넘쳐나오거나 맛살 밑으로 많이 흘러가서 모양이 안예뻐집니다.)

7) 약한불에서 은근히 익힙니다. 불이 조금만 세도 금방 타버려요.

맛살 하트전 완성입니다.


 

저는 계란을 너무 막 집어넣어서 맛살의 하트모양 밖으로 조금 흘러갔지만

맛살의 빨간색 하트모양이 눈에 확들어와서 예쁘네요.

불을 약하게 해야 안탄다는 점 꼭 잊지마시고요.

가족모두 먹기좋은 연근전과 맛살하트전이었습니다.